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고객서비스헌장
  • 부패신고상담
  • 코레일옴부즈만
  • 여객운송약관 및 부속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새창열림)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저작권정책
  • 열차 및 철도시설촬영관련 안내
관련사이트로 이동(새창열림)

보도자료

홈 사이버 홍보실 > 보도자료
페이스북 새창열림 트위터 새창열림 인쇄 새창열림

글번호 : 14567831

작성일 : 2017-04-11 | 조회수: 863

코레일, 아프리카 대륙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서다

 

  배포일시|2017. 4. 11(화)
 배포부서|홍보문화실(042-615-3126)
 담당부서|해외사업단
 담 당 자|단장 김승태(042-615-3881) / 과장 조현아(3887)


 .
코레일, 아프리카 대륙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서다!!


탄자니아 중앙선 1,219km 철도건설 감리사업 계약 체결


한국 철도 동아프리카 내륙 진출 교두보 확보


□ 코레일이 중국의 철도굴기에 맞서 동아프리카 탄자니아에 한국 철도 진출의 새로운 교두보를 마련했다.


□ 코레일은 어제 오후(10일, 현지시각) 탄자니아 철도시설공사(RAHCO) 회의실(탄자니아 다르 에스 살람 소재)에서 ‘탄자니아 중앙선 철도건설 감리사업’ 계약을 탄자니아 철도시설공사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 RAHCO : Reli Assets Holding Company


□ 동아프리카 중앙을 횡단하게 될 이번 탄자니아 중앙선 철도 사업은 탄자니아의 경제 중심축인 다르 에스 살람(Dar es Salaam)에서 음완자(Mwanza)까지 1,219km 표준궤 철도건설 관련 설계 감리와 시공감리를 포함한 사업관리 전반에 대한 컨설팅 용역이다.

   전체 사업 규모는 630억 원에 달하며, 사업 기간은 하자 관리 포함 총 42개월이다.


□ 이번 감리 사업은 탄자니아 철도시설공사가 지난해 발주한 입찰에서 코레일이 주도한 다국적 컨소시엄(8개사)이 해외 유수 기업들과 마지막까지 경합해 이룬 쾌거로 한국 기업들이 아프리카 철도시장에 본격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이 될 전망이다. 

   * 컨소시엄 8개사 : 코레일, 제일엔지니어링, 동명기술공단, 탄자니아 UNITEC, 보츠와나 Multi-tech, 독일 SSF, 이탈리아 D’appolonia, 인도 BARSYL


□ 이번 탄자니아 중앙선 건설 사업은 2012년 동아프리카공동체(East African Community) 경제 활성화를 위한 교통과 자원 및 전력 부문에 대한 인프라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출발했으며, 이듬해 EAC 5개국(탄자니아, 브룬디, 르완다, 우간다, 케냐) 종합철도건설 프로젝트가 본격화 되면서 시작됐다.
 
   이 사업은 주요 철로(鐵路)를 신설해 내륙 지역인 르완다, 브룬디, 남수단을 연결한다는 야심찬 철도 현대화 프로젝트로서, 역대 탄자니아 인프라 사업 중 최대 규모이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원활한 물류 이동, 물류 비용 감소 및 시간 단축 등 물류 산업 활성화가 기대되며, 더불어 동아프리카 지역 경제 발전에도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전망된다.


□ 오는 5월 코레일은 철도 운영, 차량, 통신, 전력분야에 전문 기술진을 파견하여 다르 에스 살람(Dar es Salaam)에서 모로고로(Morogoro)간 제1공구(202km)를 시작으로 감리 사업에 본격 착수할 계획이다.


□ 한편, 2014년 7월에는 코레일, 제일, 동명 등이 참여한 한국 컨소시엄이 탄자니아 음트와라(Mtwara) 철도건설 타당성조사 사업을 수주하여 작년 1월 과업을 성공리에 완료한 바 있다.


□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사장 취임 이래 끊임없이 전사적으로 추진해 온 기술혁신에 대한 의지와 투자가 오늘의 결실을 맺게 했다”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각종 IT 비즈니스를 적극 도입해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이를 통해 철도 운영 및 시스템에 대한 노하우 수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코레일 해외사업단 이계승 부장과 탄자니아 철도시설공사 마산자 카도고사 (Mr. Masanja K. Kadogosa) 사장 (Managing Director) ' 탄자니아 중앙선 철도건설 감리사업 ' 계약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



코레일 해외사업단 이계승 부장과 탄자니아 철도시설공사 마산자 카도고사 (Mr. Masanja K. Kadogosa) 사장 (Managing Director) 계약서 서명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


 


담당자 :
이재근
부서 :
홍보문화실>언론홍보처
전화번호 :
042-615-3128
보도자료 페이지 만족도 평가

만족도조사해당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 매우 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족
  • 매우불만족


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