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고객서비스헌장
  • 부패신고상담
  • 코레일옴부즈만
  • 여객운송약관 및 부속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새창열림)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저작권정책
  • 열차 및 철도시설촬영관련 안내
관련사이트로 이동(새창열림)

보도자료

홈 사이버 홍보실 > 보도자료
페이스북 새창열림 트위터 새창열림 인쇄 새창열림

글번호 : 14623273

작성일 : 2017-12-15 | 조회수: 479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KTX를 밝히다

 

 배포일시|2017.12.15.(금)
 배포부서|홍보문화실(042-615-3126)
 담당부서|여객운송전략처
 담 당 자|처장 배정열(042-615-3930)  담당 김승환(3945)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KTX를 밝히다


  18일 오송역에서 성화봉송 진행…올림픽 전까지 철도 성화봉송 행사 계획 


□ 코레일(사장직무대행 유재영)이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 행사’를 18일 오전 오송역 KTX에서 진행한다.


□ 이번 행사는 충청북도 첫 성화봉송 행사로 동계올림픽의 대표 교통수단이 될 서울∼강릉 KTX 개통을 앞두고 열려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 지난달 1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성화는 제주와 부산, 경남, 전라, 충남, 대전을 거쳐 18일 충북에 도착한다.


○ 이 날 행사는 충북에 도착한 성화를 한병근 코레일 서울역장이 오송역 승강장에서 건네받아 오전 10시 58분에 도착하는 KTX-산천 열차(용산∼익산)에 탑승해 진행한다.  
   
○ 약 5분 간 객차 내에서 성화봉송 행사를 가진 후 열차에서 내려 다음 주자에게 성화를 건네면 행사가 종료된다.  


○ 이 날 행사는 화재발생 등 안전을 고려해 열차 내에서는 성화봉 대신 램프형으로 교체해 진행할 예정이다. 


□ 행사 당일에는 KTX 성화봉송을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오송역 맞이방에서 펼쳐진다.


○ 평창올림픽 앰블럼 깃발 등 다양한 손깃발을 나눠주며 고객과 함께하는 KTX 성화봉송 환영행사가 맞이방에서 진행되며 ‘한국의 고속철도 차량 사진전’도 함께 열린다. 성화봉송 기념 고객감사 행사로 시민들에게 다과와 종이철도모형도 나눠준다.
   
□ 앞으로도 경북 봉화 분천역 V트레인, 강원 동해바다열차, 강원 정선 풍경열차와 같은 관광열차를 이용한 이색 성화봉송 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철도를 이용한 이색 성화봉송 행사

성화봉송 행사

일자

장소

장소

봉송수단

2017. 11.27.

전남 곡성군

곡성 기차마을

증기기관차

2017. 12.18.

충북 청주시

오송역 승강장

KTX

2017. 12.25.

경북 봉화군

분천역 산타마을

V 트레인

2018. 2. 6.

강원 동해

추암역 ~ 동해역 ~ 옥계역

바다열차

2018. 2. 7.

강원 정선군

아우라지역 ~ 구절리역

풍경열차


□ 한편, 코레일은 올림픽 수송지원을 위해 2월 한 달 간 인천공항에서 강릉까지 가는 KTX를 포함해 서울∼강릉 KTX를 하루 51회 운행한다.


수송지원 일정표

출발역

평상시

올림픽 / 패럴림픽 수송기간

사전 수송

입국 피크

올림픽 피크

출국 피크

패럴림픽

 

’17.12.22 이후

1. 26. 1. 31

2. 1. 2. 9.

2. 10. 2. 27.

2. 25. 2. 28.

3. 1. 3. 22.

인천공항

 

4

직통 16

16

직통 16

4

서울

18

18

10

10

10

18

청량리

( 주말 8)

( 주말 8)

10

10

10

( 주말 8)

상봉

 

 

15

15

15

 

18

( 주말 26)

22

( 주말 30)

51

51

51

22

( 주말 30)


□ 코레일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전국 주요역에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존을 설치했으며, 전국 19개 여행센터에서 올림픽 입장권 판매를 시작했다. KTX 및 역의 영상광고매체에는 평창?진부?강릉역과 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장 정보를 안내할 계획이다.


○ 올림픽 기간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외국어 안내표지 및 방송 보강 △외국어 전담 안내직원 배치 △전용 콜센터 창구 운영도 준비한다. 


□ 유재영 코레일 사징직무대행은 “앞으로도 철도를 배경으로 하는 다양한 이색 성화봉송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발이 될 철도가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든든한 동반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TX 산천 이미지 입니다.


 


담당자 :
임예원
부서 :
홍보문화실>언론홍보처
전화번호 :
042-615-3128
보도자료 페이지 만족도 평가

만족도조사해당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 매우 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족
  • 매우불만족


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