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고객서비스헌장
  • 부패신고상담
  • 여객운송약관 및 부속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새창열림)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저작권정책
  • 열차 및 철도시설촬영관련 안내
관련사이트로 이동(새창열림)

보도자료

홈 사이버 홍보실 > 보도자료
페이스북 새창열림 트위터 새창열림 인쇄 새창열림

글번호 : 15028182

작성일 : 2021-04-16 | 조회수: 1945

한국철도 승무원, 달리는 KTX서 소중한 생명 구해

 

배포일시ㅣ2021. 4. 16. (금)

매    수ㅣ총 2 매

담당부서ㅣ열차영업처

담 당 자ㅣ처장 박진성(042-615-5588) 담당 김경미(5593)

배포부서ㅣ홍보문화실(010-3255-3001)



한국철도 승무원, 달리는 KTX서 소중한 생명 구해

승객들과 함께 응급조치, 심폐소생술 시행…병원 신속 이동 도와




□ 한국철도 승무원들이 달리는 KTX 안에서 심정지로 의식을 잃은 응급환자를 승객들과 함께 심폐소생술로 살려냈다.


□ 한국철도(코레일)에 따르면 15일 서울역을 출발해 부산으로 가는 KTX-산천 23열차 승무원은 오전 11시 15분경 A 승객(50대, 남성)이 좌석에서 의식을 잃었다는 옆자리 고객의 호출을 받았다.


□ 당시 연락을 받고 해당호차로 이동한 열차팀장(남궁선복(남), 서울고속철도열차승무사업소)과 승무원(전희지(여), 코레일관광개발)은 A 승객이 심정지 상태임을 확인하고, 응급조치와 심폐소생술을 시행했다.


□ 이와 함께 승무원들은 신속하게 인근 오송역에 상황을 알려 119에 신고한 뒤 차내 방송으로 의료진의 도움을 요청했다. 이를 듣고 온 간호사와 군인 고객의 도움을 받아 자동심장충격기로 응급조치를 이어갔다.


□ 다행히 A 승객은 응급조치 중 의식을 회복했고 오송역에 대기하고 있던 119구급차를 타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는 입원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당시 응급조치를 한 전희지 코레일관광개발 승무원은 “1초가 급한 상황에서 신고해준 고객 분을 비롯해 안내 방송을 듣고 와주신 간호사, 군인 분들의 도움으로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며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 응급상황을 함께한 남궁선복 열차팀장도 “응급상황 발생에도 협조해주시고 열차 지연을 이해해주신 승객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 드린다”며 “평소 받았던 안전 교육과 모의 훈련이 다급한 상황에서도 침착하게 대응하는데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담당자 :
정은정
부서 :
홍보문화실>언론홍보처
전화번호 :
042-615-3127
보도자료 페이지 만족도 평가

만족도조사해당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 매우 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족
  • 매우불만족


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