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로고타입

코레일, 7일부터 수도권전철 기본운임 150원 인상
  • 작성일 2023-10-04
  • 조회수 1,359
뉴스·홍보_보도자료 상세보기 – 내용, 파일, 담당자 연락처로 구성

코레일, 7일부터 수도권전철 기본운임 150원 인상

8년 만에 기본요금 1,250원→1,400원…이용 약관도 개선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오는 7일(토)부터 수도권전철 기본운임을 1,250원에서 150원 인상된 1,400원으로 조정한다.


교통카드를 기준으로 일반(성인) 기본운임은 1,400원, 청소년과 어린이는 각각 800원, 500원으로 바뀐다.


코레일은 공공요금 조정에 대한 정부 정책을 반영하고, 국민 부담을 줄이는 범위에서 서울시·인천시·경기도 등 도시철도 운영기관들과 동시에 운임 인상을 추진한다.


운임조정 이전에 충전한 정기권은 유효기간(사용 시작일부터 30일 이내, 편도 60회)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운임조정 전에 구입한 1회권은 반환해야 한다.


아울러 이번 운임조정과 함께 수도권전철 이용객을 위한 ‘광역철도 여객운송 약관’도 개정한다. 새로운 영업환경에 발맞추고 이용객 편의를 높이기 위함이다.


개정된 약관은 △배상 △운임반환 △휴대금지 등 이용객 권익 보호와 안전 분야 개선사항이 두드러진다.


마지막 열차가 30분 이상 지연 시 지급하는 등의 대체교통비는 5,000원에서 10,000원으로 인상하고, 운행중단과 지연으로 ‘미승차 확인증’ 발행에 따른 운임반환 기한을 7일에서 14일로 늘렸다.


또한, 범죄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열차뿐 아니라 역에서도 ‘금지물품’ 소지를 제지할 수 있다.


바뀐 운송약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코레일홈페이지(www.letskorai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레일 관계자는 “물가상승과 원가 등을 고려해 8년 만에 운임을 조정하게 됐다”며 “안전하고 편리한 열차 서비스를 위해 고객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파일
jpg 문서 1004.jpg 다운로드
hwp 문서 231004 코레일, 7일부터 수도권전철 기본운임 150원 인상.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공공누리 마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담당자 정보

  • 관리부서언론홍보처
  • 전화번호042-615-3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