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로고타입

코레일, 2024년 ‘디지털 新경영’ 으로 종합 모빌리티기업 도약
  • 작성일 2024-01-02
  • 조회수 2,733
뉴스·홍보_보도자료 상세보기 – 내용, 파일, 담당자 연락처로 구성

코레일, 2024년 ‘디지털 新경영’ 으로 종합 모빌리티기업 도약

한문희 사장 신년사, 첨단기술·안전 투자로 디지털 기반 안전 및 서비스 개선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2일 오후 대전사옥에서 시무식을 갖고 2024년을 ‘디지털 新경영’의 원년으로 삼고 종합 모빌리티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문희 코레일 사장은 신년사에 “새해에는 미래 모빌리티를 선도하고 철도 표준을 만들어가는 코레일이 되자”는 의지를 담았다. 


이를 위해 △유지보수 과학화를 통한 디지털기반의 안전혁신 △종합 모빌리티 기업으로의 전환 △사업 포트폴리오 재편을 통한 재무건전성 확보 △미래인재 양성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키로했다. 


안전 분야에서는 ‘중대재해 Zero, 철도 사고?장애 50% 감축’을 목표로 ’26년까지 안전에 5조원, 첨단기술 분야에 1조원을 투자하는 등 디지털 안전혁신에 나설 계획이다.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기반의 통합 안전관리플랫폼을 만들고, 상태기반 유지보수(CBM, Condition Based Maintenance) 시스템 확대와 업무 자동화·기계화를 추진한다.  


아울러 철도를 중심으로 열차 승차권, 렌터카, 짐배송 등 서비스를 하나로 연결하는 ‘코레일형 MaaS(Mobility as a Service)’를 추진하고 종합 모빌리티 기업으로 도약을 준비한다. 


재무건전성을 높이기 위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24년 영업흑자, ’26년 부채비율 100%대‘ 실현에 힘을 쏟기로 했다. 


KTX 수혜지역을 확대해 ’26년까지 운송수익 5조 1천억원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해외철도 분야에서는 운영 및 유지보수(O&M) 사업 진출 등 미래 수익창출 사업모델 마련에 힘쓴다. 


아울러 첨단기술 전문가를 채용하고 클라우드 시스템 도입과 스마트 업무환경을 조성하는 등 미래인재 양성 방안도 마련한다.  


한문희 사장은 “KTX 2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인 만큼 새로운 도약을 위해 디지털 기반의 안전강화와 서비스 개선에 힘쓰자”고 했다.  


한편 이날 오전 한문희 사장은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순직 철도원의 위패를 모신 충북 옥천군에 있는 철도 이원성역을 찾아 분향했다.


파일
hwp 문서 240102 코레일, 2024년 ‘디지털 新경영’ 으로 종합 모빌리티기업 도약.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공공누리 마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담당자 정보

  • 관리부서언론홍보처
  • 전화번호042-615-3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