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로고타입

코레일, 직원 근무복으로 만든 ‘응급용품 파우치’ 기부
  • 작성일 2023-09-07
  • 조회수 1,255
뉴스·홍보_보도자료 상세보기 – 내용, 파일, 담당자 연락처로 구성

코레일, 직원 근무복으로 만든 ‘응급용품 파우치’ 기부

‘업사이클링 파우치’에 구급약 등 담아 취약계층 1천명에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직원 근무복을 활용해 만든 응급용품 파우치를 취약계층에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코레일 노사가 공동으로 준비한 이번 사업은 해마다 나오는 입지 않는 직원 근무복을 ‘업사이클링’해 취약계층에게 꼭 필요한 물품으로 만들어 전하는 ‘기부챌린지’이다.

 ※ ‘새활용’을 뜻하는 업사이클링(Up-Cycling)은 ‘재활용(Recycling)’의 상위 개념으로 기존의 재활용품에 디자인 등의 가치를 높인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것이다.


이번 사업을 위해 KTX기장, 열차팀장 등이 속한 코레일 13개 봉사단에서는 4월부터 입지 않는 근무복 중에 품질이 좋은 것들을 선별해 모았다.


장애인과 저소득층을 고용한 사회적기업인 ‘터치포굿’에서는 세탁과 재단 작업 등을 거쳐 응급용품 파우치를 제작했다.


코레일 노사는 직원 성금으로 응급용품과 생리대 등을 각각 500개씩 구매해 ‘업사이클링 파우치’에 담았으며, 각 봉사단이 자체 선정한 지역의 취약계층과 교육복지대상 여학생에게 전달된다.


한문희 코레일 사장은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취약계층을 돕고 자원도 활용할 수 있어 더욱 뜻깊다”며 “지역사회와 함께 ESG경영에 앞장서는 공기업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파일
jpg 문서 0907.jpg 다운로드
hwp 문서 230907 코레일, 직원 근무복으로 만든 '응급용품 파우치' 기부.hwp 다운로드 미리보기
공공누리 마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여 주십시오.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담당자 정보

  • 관리부서언론홍보처
  • 전화번호042-615-3127